BEAUTY 향수 대신 보디로션

아침저녁으로 샤워를 해야 하는 계절에 찾게 되는, 향수의 고급스러운 향취가 샤워 후에도 오래 지속되는 보디 제품.

2022.05.04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SANTA MARIA NOVELLA

피렌체 1221 에디션 오드코롱의 향기를 보디 제품에도 담았다. 핸드워시, 보디워시, 보디로션 3가지 제품 총 8가지 향을 선보인다. 고급스러운 유리 보틀은 감성적인 인테리어와도 어울린다. 피첸체 1221 바디 컬렉션 크레마 로사 가데니아 플루이다 250ml 10만3000원.

 

 

1 OFFICINE UNIVERSELLE BULY

비 내린 히노키 숲에서 새어 나오는 유황과 나무 향을 담은 보디 오일. 오래된 사찰이나 도서관에서 날 것 같은 향이 어지러운 마음을 진정시킨다. 샤워 후, 물기가 남아 있는 상태에서 바르면 향이 더 오래 지속된다. 윌 앙띠끄 바디 오일 수미 히노키 190ml 8만9000원.

 

2 MAISON MARGIELA

레플리카의 아이코닉한 향인 레이지 선데이 모닝이 보디로션으로 출시됐다. 아침 샤워 후 바르면 일요일 아침 같은 따뜻하고 여유로운 느낌이 종일 유지된다. 포근하고 깨끗한 향은 남성이 사용하기에도 적합하다. 레플리카 배스 앤 바디 컬렉션 바디 로션 200ml 6만8000원.

 

 

 

 

 

 

 

더네이버, 뷰티, 보디로션

CREDIT

EDITOR : 박경미PHOTO : 각 브랜드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