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시계를 돋보이게 하는 스타일링 방법

하이 워치부터 데일리 워치까지… 워치로부터 영감 받은 네 가지 스타일.

2024.06.04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Pastel Watch 

화창한 봄날을 연상시키는 싱그러운 파스텔 컬러 워치는 우아하고 로맨틱한 룩과 함께하기에 안성맞춤이다. 핑크 혹은 화이트 컬러의 의상을 선택하고, 로즈 골드 주얼리를 매치하면 청순함이 배가된다. 꽃을 모티프로 한 액세서리를 곁들이면 로맨틱한 분위기가 더욱 짙어질 것이다.

 

1 Vacheron Constantin 총 1.01캐럿의 다이아몬드 92개를 장식한 18K 핑크 골드 소재 37mm 에제리 문페이즈 워치. 디자이너 이칭 인과 컬래버레이션한 모델로 플리츠 패턴이 새겨진 라일락 컬러 마더오브펄 다이얼이 특징이다. 6400만원.
2 Bvlgari 마더오브펄을 세팅한 부채 모티프가 우아함을 자아내는 18K 로즈 골드 디바스 드림 이어링 432만원.
3 Damiani 데이지꽃 형태 위로 총 0.36캐럿의 다이아몬드 46개를 세팅한 18K 핑크 골드 마르게리타 링 525만원.
4 Dior 야생 식물과 꽃, 곤충을 프린트한 라이트 핑크 컬러 실크 스카프 78만원.
5 Chopard 다채로운 색상의 마더오브펄을 이용해 플라워 패턴을 새긴 다이얼과 화사한 핑크 컬러 앨리게이터 스트랩이 어우러진 18K 로즈 골드 임페리얼 워치 36mm 가격 미정. 
6 Roger Vivier 라탄과 가죽을 매치하고, 크리스털 버클 장식으로 마무리한 톱핸들백 650만원.
7 Magda Butrym 입체적인 꽃을 장식한 굽이 특징인 포인티드 토 뮬 가격 미정.

 

 

 

 

Jewelry Watch 

다이아몬드 수백 개를 장식한 워치를 일상에서 착용하는 건 쉽지 않다. 하지만 쿨한 애티튜드를 장착하면 주얼 워치도 거뜬히 소화할 수 있다. 워치의 존재감이 강하기에 옷은 심플하게 입어 워치를 빛내도록 하자. 키치한 포인트로 포멀한 분위기를 중화시키는 것도 좋다. 옷장 속 많은 자리를 차지한 기본템을 활용해볼 것.

 

1 Vacheron Constantin 총 45.26캐럿 에메랄드 컷 다이아몬드 145개를 세팅한 그랜드 레이디 칼라 타임피스 가격 미정.
2 Prada 중앙에 위치한 메탈 로고 장식이 특징인 리나일론 소재 오버사이즈 헤어밴드 67만원.
3 Cartier 총 6.62캐럿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를 스노 세팅, 인버티드 세팅 등 다양한 방식으로 장식한 로듐 도금 화이트 골드 소재 리플렉션 드 까르띠에 워치 가격 미정.
4 Chanel Fine Jewelry 별 중앙에 장식한 0.03캐럿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 1개를 따라 총 0.60캐럿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 39개를 장식한 18K 화이트 골드 에뚜왈 필란떼 링 2700만원대.
5 Balenciaga 실버 메탈 프레임의 인비저블 스퀘어 선글라스 53만원.
6 Hermès 발등 위 H 이니셜 장식이 돋보이는 고트스킨 소재 인피니 50 펌프스 가격 미정.
7 Colombo 로마 판테온 건축물에서 영감 받은 악어가죽 소재 보스턴백 가격 미정.

 

 

 

 

Blue & Silver 

블루 다이얼과 실버 브레이슬릿의 경쾌한 만남! 이 워치는 청바지와 매치하는 것이 베스트다. 여기에 크롭트 톱, 플립플롭을 매치하면 보기만 해도 시원한 서머 룩을 연출할 수 있다. 워치의 멋을 더욱 강조하려면 매스큘린한 액세서리를 선택하고, 모두 실버 컬러로 통일할 것. 마무리로 쿨함을 극대화해줄 향수는 선택 아닌 필수.

 

1 Tiffany&Co. 볼드한 체인에 볼과 자물쇠 오너먼트를 장식한 스털링 실버 소재 티파니 하드웨어 스몰 랩 네크리스 635만원. 
2 Tom Ford 로즈우드, 카다멈, 샌들우드, 베티베르, 통카빈, 호박. 6가지 향을 혼합해 이국적인 스모키 향을 연출한 오드우드 오 드 퍼퓸 50ml 가격 미정.
3 Baume & Mercier 나이트블루 컬러의 물결무늬 다이얼과 총 0.47캐럿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 44개를 스노 세팅한 베젤 및 스트랩의 스틸 컬러 조합이 세련된 멋을 자아내는 33mm 리비에라 워치 가격 미정.
4 Boucheron 총 0.51캐럿 라운드 컷 다이아몬드 25개를 장식한 링, 블랙 PVD 링 등 4개의 다른 반지를 쌓아 만든 18K 화이트 골드 소재 콰트로 블랙 에디션 라지 링 1550만원.
5 Saint Laurent by Hedi Slimane 낮게 세팅된 템플이 특징인 메탈 프레임 에이비에이터 선글라스 72만원.
6 Celine by Hedi Slimane 실버 마감 처리한 트리옹프 잠금장치가 돋보이는 카프스킨 소재 틴 트리옹프 백 520만원.
7 Tudor ‘튜더 블루’ 컬러 다이얼에 다이아몬드 8개를 세팅한 34mm 클레어 드 로즈 워치. 셀프와인딩 칼리버 T601을 장착해 38시간의 파워리저브를 제공한다. 456만원.

 

 

 

Gold & Steel 

골드와 스틸, 대비되는 두 색이 어우러진 워치는 중성적인 매력과 우아한 분위기를 동시에 자아낸다. 반대되는 두 색이 어우러진 것처럼 가녀린 느낌의 의상을 선택해 밸런스를 맞추면 손쉽게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어스 컬러의 보헤미안 스타일과 빈티지한 액세서리를 더하면 워치가 가진 여유로운 멋을 살릴 수 있다. 금빛으로 가득한 휴양지를 닮은 이 워치와 함께라면 매일이 여행같이 느껴질 것이다. 

 

1 Louis Vuitton 러기지, 열기구, 기차 등 여행에서 영감 받은 요소들과 루이 비통의 모노그램 모티프를 프린트한 실크 스카프 69만원.
2 Buccellati 작은 금색 원을 하나씩 엮어 완성한 10cm 길이의 18K 옐로 골드 하와이 이어링 510만원.
3 Loewe 로고 가죽 패치워크를 장식한 오픈워크 라피아 소재 피셔맨 햇 97만원.
4 Tag Heuer 6시 방향 날짜창과 미닛 스케일을 새긴 플랜지를 탑재한 다이얼의 코퍼 컬러, 브레이슬릿의 18K 로즈 골드와 스틸. 세 가지 색이 조화로운 멋을 내는 36mm 까레라 데이트 프레셔스 워치 가격 미정. 
5 Audemars Piguet 스테인리스스틸과 18K 핑크 골드를 결합한 케이스, 브레이슬릿, 다이얼이 모던한 멋을 드러내는 34mm 로열 오크 셀프와인딩. 자동식 칼리버 5800으로 최대 50시간의 파워리저브를 제공한다. 가격 미정.
6 Ferragamo 비즈 장식 T 스트랩과 핸드 페인팅 웨지힐이 에스닉한 무드를 완성한 슬라이드 149만원. 
7 Bottega Veneta 카프스킨과 로프 소재를 엮어 만든 원단으로 제작한 라지 안디아모 백 가격 미정.

 

 

 

 

 

 

 

 

 

더네이버, 패션, 스타일링

 

 

CREDIT

EDITOR : 윤대연PHOTO : Launchmetrics/spotlight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