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LV 워치 프라이즈

독립 시계 제작자를 지지하고 혁신성과 창의성, 장인정신을 장려하기 위해 고안된 ‘루이 비통 워치 프라이즈’가 지난 2월 6일 파리 루이 비통 재단 미술관에서 처음으로 개최됐다.

2024.02.23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독립 시계 제작자를 지지하고 혁신성과 창의성, 장인정신을 장려하기 위해 고안된 ‘루이 비통 워치 프라이즈’가 지난 2월 6일 파리 루이 비통 재단 미술관에서 처음으로 개최됐다. 첫 번째 수상자로 이름을 올린 라울 파제는 디자인부터 부품 개발, 제조와 조립, 마감에 이르는 모든 과정을 수작업으로 진행하는 독립 제작자로, 스테인리스스틸 소재에 회전식 멈춤쇠 탈진기가 장착된 칼리버를 사용한 수동식 시계 ‘RP1 – 레귤라투르 아 데텅’을 선보였다. 수상자에게는 메종의 시계 공방인 루이 비통 라 파브리끄 뒤떵의 인그레이빙 장인이 직접 이름을 새긴 나선형 실버 트로피와 모노그램 캔버스로 제작한 트로피 트렁크를 수여한다. 또 시계 제작자, 엔지니어, 장인으로 구성된 전담팀의 1년간 멘토링 및 지원금도 제공한다. 

 

 

 

 

 

 

 

 

 

더네이버, 패션, 워치

CREDIT

EDITOR : 김송이PHOTO : 브랜드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