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In The Spotlight

지금 가장 주목받는 12개 패션 하우스의 2024 S/S 키룩.

2024.02.22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Prada 

플라워 프린트를 가미한 프린지 디테일 셔츠와 하이웨이스트 울 쇼츠, 블랙 레더 벨트, 유니크한 프레임의 선글라스 모두 가격 미정.

 

 

 

 

Alexander Mcqueen  

(왼쪽) 붉은 장미를 프린트한 더블 레이어 시폰 슬립 드레스 400만원대, 장미 모티프의 볼드한 싱글 이어링 가격 미정, 블랙 하네스 샌들 100만원대. 
(오른쪽) 벨벳 소재 홀터넥 드레이프 드레스 800만원대, 핀 트위스트 샌들 가격 미정.

 

 

 

 

Chanel 

코튼 테리클로스 소재의 멀티 스트라이프 카디건과 화이트 톱을 레이어드한 디자인의 재킷, 블랙 스위밍 쇼츠, 가방 모양 펜던트가 달린 롱 네크리스 모두 가격 미정.

 

 

 

 

Max Mara 

(왼쪽) 1940년대 여성 농업인의 워크웨어에서 영감을 받은 아웃포켓 디테일의 셔츠 드레스, 레이어드한 블루 셔츠, 블랙 레더 벨트 모두 가격 미정.
(오른쪽) 아웃포켓 디테일의 벨티드 점프슈트, 톤온톤으로 레이어드한 셔츠 모두 가격 미정.

 

 

 

 

Miu Miu  

(왼쪽) 버건디 컬러 캐시미어 니트 베스트와 피케 셔츠, 스트링 디테일 스윔 쇼츠, 스웨이드 소재 마이크로 미니스커트, 브라운 레더 톱 핸들 백, 레드 컬러 로프 샌들 모두 가격 미정.
(오른쪽) 가죽 라이닝을 더한 캔버스 소재 집업 재킷, 그린 컬러 스트라이프 티셔츠와 레이어드한 피케 셔츠, 네이비블루 스윔 쇼츠, 블랙 컬러 로프 샌들 모두 가격 미정.

 

 

 

 

Bottega Veneta 

비늘 모양의 자카드 니팅과 화려한 프린지 디테일이 어우러진 톱, 자카드 소재에 프린지를 더한 벌룬 스커트, 인트레치아토 위빙 디테일의 블랙 뮬, 스프링을 연상시키는 메탈 후프 이어링 모두 가격 미정.

 

 

 

 

Hermès 

(왼쪽) 레이스처럼 섬세한 펀칭 디테일의 램스킨 톱, 램스킨 소재 페이퍼백 팬츠, 컬러 블록 뱅글 모두 가격 미정. 
(오른쪽) 니트 브라톱과 펀칭 디테일의 램스킨 펜슬스커트 모두 가격 미정.

 

 

 

 

Fendi 

FF 패턴 위에 그러데이션으로 파이톤 프린트를 표현한 실크 드레스 400만원대, 크리스털 및 래커 장식 이어커프 100만원대, 오렌지 컬러 미니 바게트백 300만원대, 메탈 앵클 스트랩 발레리나 슈즈 가격 미정.

 

 

 

 

Valentino 

(왼쪽) 클린한 실루엣의 더블브레스트 재킷, H라인 미디스커트 모두 가격 미정. 발렌티노 가라바니 브이 로고 시그너처 이어링과 초커 모두 가격 미정.
(오른쪽) 볼드한 플라워 모티프 레이스와 결합한 오버사이즈 화이트 셔츠, 화이트 쇼츠 모두 가격 미정. 발렌티노 가라바니 파인애플 이어링, 라지 사이즈 브이 로고 소프트 백 모두 가격 미정. 

 

 

 

 

Louis Vuitton 

비대칭 드레이프 슬리브를 더한 뷔스티에 톱, 스트라이프 패턴 하이웨이스트 팬츠, 주름과 매듭 장식이 돋보이는 펌프스 모두 가격 미정.

 

 

 

 

Dior 

물감이 번진 듯한 효과의 파리 지도를 프린트한 울 코트, 디스트로이드 니트 드레스, 볼 형태의 스터드 이어링 모두 가격 미정.

 

 

 

 

Gucci 

(왼쪽) 캐시미어 실크 소재 니트 슬리브리스 톱 215만원, 크리스털 프린지 장식의 레드 스커트, 로고 체인 디테일의 페이턴트 슬링백 펌프스, 페이턴트 소재 톱 핸들 백 모두 가격 미정.
(오른쪽) 미니멀한 디자인에 깊은 V 네크라인으로 관능미를 더한 점프슈트, 블랙 레더 플랫폼 로퍼 모두 가격 미정.

 

MODEL Angelika Floryan, Silte HAIR 강현진 MAKEUP 공혜련 ASSISTANT 윤대연, 이혜빈

 

 

 

 

 

 

 

 

 

더네이버, 패션, 2024 S/S 키룩

CREDIT

EDITOR : 최신영PHOTO : 임한수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