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UTY 보석처럼 빛나는 불가리 옴니아 컬렉션

보이지 않는 아름다움, 불가리 옴니아 컬렉션.

2023.11.15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Bulgari   

옴니아 크리스탈린, 아메시스트 EDT 각각 100ml 21만8000원. 

 

 

 

길을 걷다 코끝을 스치는 향기에 절로 고개를 돌린 적이 한 번은 있을 터. 이처럼 향기는 기억과 밀접한 관계를 맺어 나를 표현하는 중요한 수단이자, ‘향을 입다’는 표현처럼 스타일링의 마지막을 장식한다. 특별한 날 드레스업이 필요하다면 ‘몸에 걸치는 보석’, ‘매일 몸에 바르는 보석’이라는 콘셉트의 불가리 옴니아 컬렉션을 주목할 것. 리뉴얼 론칭한 이 컬렉션은 젬스톤처럼 반짝이는 보틀과 링 2개를 엇갈려놓은 듯한 캡이 특징이다. 수정과 자수정, 붉은 산호에서 영감을 받아 아메시스트, 크리스탈린, 코럴로 재탄생했다. 아이리스, 연꽃, 수련 등의 다양한 플로럴 노트로 구성됐는데, 이 중 에디터의 선택은 보랏빛 ‘옴니아 아메시스트 EDT’. 장미와 아이리스가 가볍게 스치고 지나간 자리에 포근한 잔향이 맴돌아 추운 계절에 잘 어울린다. 

 

 

 

 

 

 

 

 

 

 

더네이버, 뷰티, 향수

CREDIT

EDITOR : 이영진PHOTO : 성현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